컨텐츠 바로가기


board


현재 위치

  1. 게시판
  2. 풍등가족들

풍등가족들

우리 풍등을 이용해주신 곳들입니다^^

여름날 아무사연없이 풍등을 띄우다.
제목 여름날 아무사연없이 풍등을 띄우다.
작성자 김맨 (ip:)
  • 작성일 2009-09-03
  • 추천 추천 하기
  • 조회수 676
  • 평점 0점
 

[7월 다회]

 

7월 다회를 마치고  풍등을 띄워올리는 사진입니다.

무슨 특별한 날은 아닙니다. 그저 동심으로 돌아가고 싶거나 희망을 이야기 하고

싶었나 봅니다.

차명창께서 소리를 해주실 때에는 텅빈 운동장이 마치 라 스칼라 같았습니다.

살짝 울림이 있었죠? ....... ㅎㅎ

짝꿍하고 풍등을 잡고있는 모습이 참 즐거워 보입니다.

 

 

너무 힘들게 사랑하지 말게요.

그냥 조그만 즐거움이라도 나누면서, 이대로들 사랑하면서 살아가시게요.

아이처럼 풍등도 날리고, 영화도 보고, 나물뜯어 식사도 같이 하고, 차도 한 잔 하면서

말이예요....,

차는 마시고 나누는 것이니, 차를 한다는 핑계로 다른걸 너무 가지려고 하지 말게요.

놓으면 놓을수록 차는 향기가 더하거든요.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